조엘민박 후기 / CHOEL REVIEW

뉴욕의 따뜻한 보금자리, 조엘민박에서의 행복한 순간들

Author
호철이네
Date
2023-11-22 15:07
Views
91
뉴저지의 조엘민박에서 보낸 나날들은 우리 가족에게 뉴욕 여행의 빛나는 추억으로 남았습니다. 조엘민박의 편안함과 따뜻함은 뉴욕이라는 대도시에서도 가족 같은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우선, 위치가 뛰어납니다. 펠리사이즈파크에 자리 잡고 있어서 맨하탄 중심까지 익스프레스 버스로 20-25분이면 충분했습니다. 여행의 피곤함을 덜어주는 교통의 편리함이 큰 장점이었죠.

숙소는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깨끗하고 청결했습니다. 우리 가족이 묵었던 마스터룸은 넓고 쾌적했으며, 모던하면서도 따뜻한 인테리어가 돋보였습니다.

무엇보다 주인분들의 친절과 환대가 인상적이었습니다. 한국인이라는 공통된 배경 덕분에 소통이 쉬웠고, 여행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었습니다. 가족처럼 대해주시는 주인분들 덕분에 더욱 편안한 분위기에서 지낼 수 있었습니다.

조식 서비스도 매우 만족스러웠습니다. 빵, 시리얼, 커피, 우유, 바나나 등으로 구성된 조식은 간단하지만 영양가 있고 맛있었습니다. 또한 간이 스토어에서 판매하는 라면, 물, 음료 등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2층의 공용 공간인 거실, 다이닝룸, 키친은 마치 우리 집처럼 편안하고 아늑했습니다. 가족이 함께 요리를 하거나 대화를 나누기에 안성맞춤이었죠.

조엘민박에서의 경험은 단순한 숙박을 넘어서 가족과 함께하는 진정한 '집' 같은 느낌을 주었습니다. 이곳에서의 따뜻한 환대와 편안함은 우리 가족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했습니다. 뉴욕을 방문하는 모든 분들에게 조엘민박을 추천드리며, 다시 뉴욕을 방문한다면 꼭 다시 찾고 싶은 곳입니다.
Total 0

Total 33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33
New [Pending] Waiting for administrator Approval.
이필창 | 03:11 | Votes 0 | Views 7
이필창 03:11 0 7
32
뉴욕의 따뜻한 보금자리, 조엘민박에서의 행복한 순간들
호철이네 | 2023.11.22 | Votes 0 | Views 91
호철이네 2023.11.22 0 91
31
뉴욕 인턴의 시작, 조엘민박에서의 따뜻한 추억
리아나 | 2023.11.03 | Votes 0 | Views 61
리아나 2023.11.03 0 61
30
너무 따뜻했던 조엘민박, 다시방문하고 싶은 한인민박
Joy Kim | 2023.05.24 | Votes 2 | Views 622
Joy Kim 2023.05.24 2 622
29
뉴욕 여행: CHOEL HOUSE에서의 숙박
July03 | 2023.04.05 | Votes 2 | Views 675
July03 2023.04.05 2 675
28
35세 여행자로서 최근에 뉴욕 조엘민박에 머물게 되어 기뻤습니다.
yuna | 2023.01.03 | Votes 3 | Views 1737
yuna 2023.01.03 3 1737
27
훌륭한 숙소, 다시오고싶은 조엘민박.
다미 | 2022.12.30 | Votes 1 | Views 993
다미 2022.12.30 1 993
26
[나 혼자 뉴욕 여행기🇺🇸🗽 - 20221227 - Day 2(1)] 조엘민박, 스타벅스 리저브 뉴욕, 스텀프타운, 모마미술관, 세인트 패트릭 대성당
지오니 | 2022.12.27 | Votes 0 | Views 1141
지오니 2022.12.27 0 1141
25
조엘 민박 ❤️
윈디뎃 | 2022.10.09 | Votes 0 | Views 633
윈디뎃 2022.10.09 0 633
24
뉴욕 한인민박 '조엘민박' 후기
슌마미 | 2022.07.19 | Votes 1 | Views 1467
슌마미 2022.07.19 1 1467
New